본문 바로가기

점심

신슈 여행 - 14. 하루삔 라멘과 스타바 고갯길 와인딩을 하며 내려간다. 내려가는 중엔 연비가 미쳐버려서 99.9km/L를 찍어버린 상황. 내려가는 길은 또 올라가던 길과 느낌이 달라서, 마을이 가까워지는 느낌을 받으며 내려갈 수 있다. 노랗게 익어가는 벼들을 보며 내려갔다. 길에 커다란 도리이가 세워져 있다. 보통 도리이를 길 위에 만드는 경우가 많지 않은데 신기. 마을로 들어왔다. 가는 도중에 뭘 먹을까 하다가 타카야마 라멘이 생각나서 라멘으로 결정. 타베로그 순위권이 전부 장어 아니면 이자카야, 료칸에서 하는 식당이라 라멘 집으로. 타카야마 라멘은 아니지만, 스와에서 가장 평점 높은 라멘집으로 왔다. 하루삔 라멘을 팔고 있는데, 하루삔이 뭔가 하고 보니 하얼빈의 일본식 발음이었다. 어쩐지 메뉴판이 붉더라니... 중국음식답게 물과 자스민 차..
도쿄 휴양 여행 - 8. 하코네 료칸 호텔 설월화 - 조식 & 긴카츠테이에서의 점심 아침을 먹으러 다시 식당에. 앉아서 조금 기다리면 꽤 맛있어보이는 식사가 준비된다. 참치회와 마 간것, 초벌구이된 생선, 젓갈과 여러 츠케모노와 계란말이, 샐러드, 당근주스까지. 그리고 온천 계란까지 완벽한 식사다.아침으로는 조금 부담스러울 정도. 우유를 한 잔 청해서 마지막 방점을 찍는다. 체크아웃 전에 탄산천에 들렀다.탄산수가 나오는 온천이어서, 조금 있으면 기포가 몸에 달라붙는 재미가 있었다. 콜라 속에 빠진 느낌이랄까... 마지막은 방에 있는 욕조에서.살짝 얼어버린 야쿠르트를 먹으면서 즐기는 온천은 행복이라는 단어를 떠올리게 만든다. 떠나기 싫었지만 시간이 되어 체크아웃을 하고 나왔다.다시봐도 료칸 치고는 규모가 정말 크다. 점심을 먹으러 온 료칸에서 그리 멀지 않은 긴카츠테이. 고라 역 바로 앞..
도쿄 휴양 여행 - 2. 긴자 아코메야에서의 점심 스카이라이너를 타고 닛포리에 내린다. 야마노테센을 타고 긴자로. 야마노테센 E235계. 작년부터 절찬리에 E231계로부터의 대차가 진행되어 지금은 E235계가 더 많은듯한 느낌이다. 유라쿠쵸에 내려 AKOMEYA라는 긴자의 쌀가게에 도착. 일본 전국에서의 쌀을 파는 곳이다. 쌀 뿐만 아니라 식기나 주방용품도 파는 듯.쌀가게지만, 맛있는 밥도 판다. 오늘 여기에 온 목적. 메뉴.밥은 일단 2500엔의 단일 메뉴로 구성되어 있고, 더 주문할 수 있는 건 음료와 디저트 정도. 다찌에 앉아서 밥을 기다린다. 뜨거운 손수건과 따뜻한 차가 먼저 나온다. 점심!5월의 메뉴라고 한다. 메뉴를 보면, - アスパラガスのすり流し갈아만든 아스파라거스.먹으면서는 에다마메를 갈아서 만든 건가? 싶었는데 나중에 보니 아스파라거스를..
도쿄 여행 - 10. 에노시마 시라스야에서의 멸치정식 점심 에노덴을 타고 코시고에역에서 내려 레트로한 길을 조금 걸어서, 오늘 점심을 먹기로 한 가게로 시라스야, しらすや라고 하는 곳이다. 직역하면 멸치집 정도?분위기 좋은 정식집. 메뉴. 대부분 해산물 위주다.와카메즈쿠시 정식과 시라스즈쿠시 정식을 주문하고, 단품으로 도미 사시미를 시켰다.역시 생선 이름은 어려워서, 하나하나 검색해본 뒤에야 이게 어떤 음식이다는걸 알 수 있다는 ㅠ 그날그날의 추천 메뉴도 따로 있다.스시로 먹는 생선이나 좀 알았지 한국어로도 생선 이름을 아는게 별로 없어서 어떤 메뉴인지 알아맞추는데 고생했다. 주문한 메뉴!양이 엄청나게 많아서 놀랐다. 해산물에 충실한 반찬들. 두부 위에 멸치가 산더미같이 쌓여있어서 조금 신선한 충격이었다.튀김은 미역 튀김. 정말 상상도 못해본 요리들을 접할 수 ..
도쿄 여행 - 5. 하라주쿠의 팬케이크와 로스트비프동 일어나서 아침을 먹고 하라주쿠역으로.아침부터 비가 내려서 다이소에서 300엔짜리 우산을 샀다. 점심이 다 된 시간이긴 하지만, 디저트를 먹으러 하라주쿠에 있는 레인보우 팬케이크로. 우리가 앉으니 자리가 꽉 찼다. 게다가 창가 자리라서 기분도 좋은. 밀크티와 초콜릿 티. 굿즈도 팔고 있는 것 같다. 마카다미아 넛츠와 마카다미아 소스를 뿌린 3단 팬케이크의 등장.까서...주셨네요... 꽤나 푹신푹신하고 맛있었다.부드러움이 수플레 팬케이크 수준은 아니지만 그럼에도 마카다미아 소스가 잘 어울려서 맛있었던. 하라주쿠역보다는 메이지진구마에역에서 가깝다. 원래 점심을 먹기 전에 여자친구의 일처리를 하려고 했었는데, 한 시간 정도 미뤄지는 바람에 먼저 점심을 먹기로 했다.어째 밥과 디저트의 순서가 뒤바뀐 것 같다는 의..
히가시큐슈 여행 - 13. 츠케멘 하구루마(つけ麺 はぐるま) 점심을 먹으러 간 곳은 츠케멘 하구루마. 타베로그의 댓글 중에는 오이타 시내 넘버원이라는 말이... 런치세트. 돈부리 세트와 교자 세트, 돈부리+교자 세트가 있다. 가격도 비싸지 않다. 라멘은 츠케멘보다 50엔 싸지만 라멘보다는 츠케멘이 더 끌리므로... 나온 츠케멘. 사실 돈부리 + 교자 세트를 시켰으나 사진기를 꺼낸 시점에서는 이미 먹고있었으므로... 츠케멘 찍어먹는 국물. 교자도 원래 4피스가 나오는데 두개는 이미 먹혀버렸습니다... 위치는 지도를 참고하시고... 타베로그는 http://tabelog.com/oita/A4401/A440101/44005296/ 열차로 오는 경우는 호히 본선 나카한다역(中判田駅)에서 내려서 걸어오는 편이 나을듯. 파크 플레이스 오이타. 오이타 시내의 꽤 큰 아울렛이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