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ravels/20170912 Tokyo

도쿄 여행 - 1. 아시아나 인천-하네다 출국

Canon | Canon EOS 6D | 1/13sec | F/9.0 | ISO-800 | 2017:09:08 19:44:49


요즘 여행의 시작은 항상 라운지가 되는 것 같다.

오늘도 아시아나 라운지에서 간단하게 저녁.


Canon | Canon EOS 6D | 1/100sec | F/11.0 | ISO-250 | 2017:09:08 19:45:04


앉아서 노을지는 하늘과 항공기들을 보고 있으면 기분이 좋아진다.


Canon | Canon EOS 6D | 1/15sec | F/7.1 | ISO-500 | 2017:09:08 21:24:05


이번 여행은 아시아나로.

이걸로 인천-하네다 노선을 전부(피치, 대한항공, 아시아나) 타보게 되었다.

각각 노선의 장단점이 있는데, 요즘은 피치가 너무 비싸져서 국적기를 타는 것도 괜찮은 선택지가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


Canon | Canon EOS 6D | 1/8sec | F/7.1 | ISO-500 | 2017:09:08 21:37:53


한일노선에 평범하게 들어가는 A321. 센다이와 달리 기자재는 좋은 편이었다.


Canon | Canon EOS 6D | 1/15sec | F/6.3 | ISO-1250 | 2017:09:08 22:49:44


라운지 이용을 생각해서 기내식 주문을 별도로 해 두지 않았더니 기내식으로 엄청 간단한 핫도그가 제공되었다.

나야 상관없었지만 퇴근 후에 공항까지 달려와서 저녁을 안 먹고 타는 사람들에게는 불만족스러울듯.

예전에 대한항공 김포-오사카의 삼각김밥에 당한 이후로는 어지간하면 기내식을 따로 신청하는 편인데 역시 제대로 된 밥을 먹고싶으면 꼭 특별식을 신청하자고 생각했다.


이번 비행에서 바뀐 게, 아시아나는 경영상의 이유로 단거리 여정에는 이코노미 기내서비스에 탄산음료와 주류가 제공하지 않았는데,

욕을 바가지로 먹었는지 이번에 탔을 땐 콜라가 서비스되기 시작했다.


Canon | Canon EOS 6D | 1/60sec | F/6.3 | ISO-800 | 2017:09:09 00:49:01


11시 10분쯤 내렸는데, 아시아나 바로 앞에 카타르 항공이 있어서 사람들이 무지하게 많았다.

하네다에서 입국심사 30분 기다린 건 처음인 듯.


여유롭게 숙소까지 갈 수 있다고 생각했는데, 막차를 겨우 잡아탈 수 있었다...


Canon | Canon EOS 6D | 1/125sec | F/6.3 | ISO-800 | 2017:09:13 00:06:23


하마마츠쵸역. 7월의 짠함이 느껴지는 장소.


결과적으로 잘 해결되어서 참 다행이었다고 생각한다.


Canon | Canon EOS 6D | 1/80sec | F/6.3 | ISO-640 | 2017:09:13 00:09:52


케이힌토호쿠선을 타고 숙소로.


Canon | Canon EOS 6D | 1/80sec | F/6.3 | ISO-640 | 2017:09:13 00:10:07


갑니닷


Canon | Canon EOS 6D | 1/80sec | F/6.3 | ISO-640 | 2017:09:13 01:30:41


숙소에 도착해서 짐을 풀고, 파미마로 가서 그간 먹고싶었던 것들을 보이는대로 사버린 뒤의 야식 타임.

츄하이 배 맛이 나왔는데, 좋은 맛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