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ar/Carwash

손세차를 한다는 것

Canon | Canon EOS 6D | 1/30sec | F/7.1 | ISO-2000 | 2018:08:22 21:00:39

손세차를 한다는 것.

정말 차를 사랑하지 않고는 할 수 없는 일입니다.

여름에는 더위와, 겨울에는 추위와 씨름하며

차 한번 닦는데 두세시간을 훌쩍 써버리는 것을 두고 혹자는 정신병이라고 할 법도 합니다.

3분만에 닦여나오는 기계세차를 마다하고 사서 고생을 하는 일이죠.

Canon | Canon EOS 6D | 1/30sec | F/7.1 | ISO-2000 | 2018:08:20 21:32:53

하지만 셀프세차를 하는 이유는 역시 그 결과물이 기계세차와는 천지차이이기 때문입니다.

기계세차를 한번만 돌려도 수많은 스월마크가 생기는데 반해

제대로 셀프세차를 하는 경우 스월마크나 기스가 생길 확률은 현저히 낮습니다.

물론 세차장에 있는 세차솔을 벅벅 문지르면 답이 없지만요.

Canon | Canon EOS 6D | 1/30sec | F/7.1 | ISO-2000 | 2018:08:20 21:33:07

처음에는 저도 반신반의로 시작하기는 했는데 지금은 세차를 즐기고 있습니다.

그 기록을 남겨볼까 합니다.


2018.11.10.

'Car > Carwash'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곱번째 세차  (0) 2018.11.16
여섯번째 세차  (0) 2018.11.15
새로운 실내세차장에서 다섯번째 세차  (0) 2018.11.14
시즌 네 번째 세차  (0) 2018.11.13
세 번째 세차  (0) 2018.11.12
두 번째 세차  (0) 2018.11.11
첫 세차  (0) 2018.11.10
손세차를 한다는 것  (0) 2018.1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