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non | Canon EOS 6D | 1/80sec | F/7.1 | ISO-640 | 2017:12:01 18:52:40


몬테 요새를 등지고 저녁을 먹으러 세나도광장 방면으로 이동.

가는 길에 이것저것 가게가 많고, 특히 육포를 많이 파는데 시식하라고 준 육포는 맛이 없었다.

과자 파는곳도 들어가서 이것저것 구경해보고 먹어봤지만 맛이 없었다.


Canon | Canon EOS 6D | 1/50sec | F/7.1 | ISO-640 | 2017:12:01 19:01:14


다시 세나도 광장으로.


Canon | Canon EOS 6D | 1/15sec | F/7.1 | ISO-640 | 2017:12:01 19:05:33


마카오에서 꽤 유명하다고 하는 웡치케이. 오래된 중국집인데, 완탕면이 맛있기로 유명하다고 한다.

대기표가 있어서, 뽑고 10분정도 기다려서 들어갔다. 길면 한시간도 기다린다고. 대신 자리는 거의 무조건 합석이다.


Canon | Canon EOS 6D | 1/20sec | F/8.0 | ISO-640 | 2017:12:01 19:16:38


한국어 메뉴판도 있어서 주문이 어렵진 않은듯.

하지만 직원들이 영어를 잘 못 하고 손님한테 별로 관심이 없는 듯 하다...


Canon | Canon EOS 6D | 1/20sec | F/8.0 | ISO-640 | 2017:12:01 19:21:10


주문한 완탕면. 맛있다고 유명한 것에 비해서 맛있는지는 잘 모르겠다. 국물이 짜고 면은 뭉쳐있는데다 잘 끊어지지 않아서 먹기 힘들었다.

잘 잘라지지 않아서 면을 잘라달라고 하려고 했는데 종업원들과 의사소통이 되지 않아서 합석했던 옆의 중국분이 대신 말해주셨던...

이번 여행에서 종업원들이 제일 불친절했던 곳 같다.


Canon | Canon EOS 6D | 1/25sec | F/6.3 | ISO-640 | 2017:12:01 19:23:55


개인적으로는 오히려 이쪽이 좀 더 좋았는데, 새우 계란볶음밥이 있길래 중국집 스타일이라 생각하고 시켰더니 류산슬밥처럼 계란과 새우를 밥 위에 얹은 형태였다.

이쪽은 괜찮았는데 인남미가 조금 퍽퍽한게 아쉬웠다.


Canon | Canon EOS 6D | 1/25sec | F/6.3 | ISO-640 | 2017:12:01 19:25:42


하나 더 시켰던 포크 커틀릿. 

옛날 경양식 스타일의 돈카츠다. 먹는데 뼈가 씹혀서 문화충격.


Canon | Canon EOS 6D | 1/25sec | F/6.3 | ISO-640 | 2017:12:01 19:40:43


정신없이 식사를 마치고 밖으로 나왔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