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카드 고메위크로 가게 된 여의도의 타마스시.

이날은 카메라를 가져가긴 했는데 배터리 충전을 확인 안 해서 결국 아이폰으로 찍었다.

그래도 나름 후보정을 하긴 했는데 역시 사진의 완성도가 떨어지는 건 어쩔 수 없는 듯.


Apple | iPhone 7 Plus | 1/15sec | F/1.8 | ISO-80 | 2017:10:28 13:08:05


먼저 방어와 광어 사시미로 시작.


Apple | iPhone 7 Plus | 1/15sec | F/1.8 | ISO-80 | 2017:10:28 13:10:54


유자껍질을 갈아 올린 한치.


Apple | iPhone 7 Plus | 1/15sec | F/1.8 | ISO-100 | 2017:10:28 13:13:23


광어.

광어야 뭐 자주 접하기도 하고 익숙한 편이니. 좋았다.


Apple | iPhone 7 Plus | 1/15sec | F/1.8 | ISO-100 | 2017:10:28 13:14:33


도미. 


Apple | iPhone 7 Plus | 1/15sec | F/1.8 | ISO-100 | 2017:10:28 13:16:20


관자에 우니를 올린 스시.

우니가 정말 맛있었다. 정말 좋은 조합이었다고 생각. 우니가 조금 작은건 아쉬웠지만 그래도 훌륭했다.


Apple | iPhone 7 Plus | 1/15sec | F/1.8 | ISO-100 | 2017:10:28 13:18:08


제철 방어의 아부리.

풍부한 식감의 방어를 아부리해 내어 주신지라 입에서 살살 녹아내리는 맛이 일품.


Apple | iPhone 7 Plus | 1/15sec | F/1.8 | ISO-100 | 2017:10:28 13:20:08


언제나 맛있는 단새우.

진한 맛이 혀를 감아온다.


Apple | iPhone 7 Plus | 1/20sec | F/1.8 | ISO-40 | 2017:10:28 13:22:15


연어의 아부리.

살짝 아부리되어 연어의 기름진 맛이 진하게 느껴진다.


Apple | iPhone 7 Plus | 1/15sec | F/1.8 | ISO-100 | 2017:10:28 13:23:26


가리비 아부리.

자꾸 아부리가 올라오는데... 이것도 부드러우면서 터지는 식감이 좋았다.


Apple | iPhone 7 Plus | 1/13sec | F/1.8 | ISO-100 | 2017:10:28 13:26:45


우니 군함. 역시 맛있었고


Apple | iPhone 7 Plus | 1/15sec | F/1.8 | ISO-100 | 2017:10:28 13:28:58


아까미. 신선하게 잘 해동되어 있었다.


Apple | iPhone 7 Plus | 1/15sec | F/1.8 | ISO-80 | 2017:10:28 13:30:13


아게모찌.

모찌에 얇은 튀김옷을 입혀 튀겨낸 뒤에 츠유베이스의 소스에 낸 것인데, 얇은 튀김옷의 바삭함과 눅진함, 그리고 모찌의 쫀득함이 잘 어우러진 요리였다.


Apple | iPhone 7 Plus | 1/13sec | F/1.8 | ISO-100 | 2017:10:28 13:30:22


아나고. 약간은 카스테라처럼 폭신폭신했던.


Apple | iPhone 7 Plus | 1/15sec | F/1.8 | ISO-100 | 2017:10:28 13:33:17


타마고로 마무리.

이후에 온소바가 나왔는데 사진을 미처 못 찍었고...


Apple | iPhone 7 Plus | 1/13sec | F/1.8 | ISO-100 | 2017:10:28 13:37:14


추가로 주신 참치 타다끼.

겉을 살짝 구워내서 주셨는데 살살 녹는 맛.


Apple | iPhone 7 Plus | 1/15sec | F/1.8 | ISO-100 | 2017:10:28 13:39:13


주토로쯤 되어 보이는 스시.

코스에 나왔던 아까미 보다 두껍고 부드럽고 녹아내려서 맛있었다.


Apple | iPhone 7 Plus | 1/13sec | F/1.8 | ISO-100 | 2017:10:28 13:49:27


디저트로는 녹차 아이스크림. 나뚜루의 향이 났다.


고메위크라 사람이 많아 약간 쉐프님이 정신없으셨던 것 같아 아쉬웠던.(특히 다음 날 갔던 곳에 비해서)

좀 더 여유있을 때 다시 가보면 좋지 않을까 싶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