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카마츠(高松)로 이동. 맥도날드에 들러서 아침을 먹느라 한시간 지연되어버렸다.


Canon | Canon EOS 6D | 1/20sec | F/7.1 | ISO-250 | 2014:06:27 11:20:57


타카마츠(高松)로 이동. 맥도날드에 들러서 아침을 먹느라 한시간 지연되어버렸다. 열차는 타카마츠행 특급 이시즈치 14호

오카야마로 가는 특급 시오카제와 병결 운행한다.


Canon | Canon EOS 6D | 1/1250sec | F/6.3 | ISO-250 | 2014:06:27 11:45:00


중화학공업단지. 사람도 적고 하니 이런 곳에 있는 것일까.


Canon | Canon EOS 6D | 1/40sec | F/6.3 | ISO-250 | 2014:06:27 13:34:43


열차는 우타즈역에서 분리해 앞쪽은 타카마츠로, 뒤쪽은 오카야마로 간다.

열차가 분리되는 장면을 보는 것도 여행의 재미 중 하나가 아닐까.


Canon | Canon EOS 6D | 1/500sec | F/6.3 | ISO-250 | 2014:06:27 13:55:52


도착. 타카마츠역은 위치상 연락선 연락을 위해 만들어졌는데,

연락선이 필요없어진 지금은 두단식 플랫폼으로 되어 있어서 타카마츠역을 지나는 대부분의 열차는 타카마츠역에서 시종착한다.


Canon | Canon EOS 6D | 1/1000sec | F/6.3 | ISO-250 | 2014:06:27 14:00:16


역에는 자전거를 빌릴 수 있는 곳도 있어서 자전거 투어도 가능하다.


Canon | Canon EOS 6D | 1/50sec | F/6.3 | ISO-250 | 2014:06:27 14:06:19


자전거를 타기에는 지도를 보면서 움직일 수가 없었으므로, 열차를 타고 움직인 후에 걷기로 했다.

돈을 내고 타면 이런 로컬선을 더 타는것도 부담이지만 패스가 있으면 오히려 열차가 있는 편이 더 좋다.


Canon | Canon EOS 6D | 1/800sec | F/6.3 | ISO-250 | 2014:06:27 14:23:12


리츠린코엔 키타구치역. 엄청나게 작은 규모의 1선1면의 간이역이다.


Canon | Canon EOS 6D | 1/200sec | F/6.3 | ISO-250 | 2014:06:27 14:38:50


우동집 치쿠세이에 도착. 평소엔 줄이 많다는데 거의 마감 시간이어서 그런지 줄이 없어서 바로 입장.


Canon | Canon EOS 6D | 1/13sec | F/6.3 | ISO-800 | 2014:06:27 14:42:26


튀김을 고르고, 면을 받아서, 차가운 소스를 붓거나 뜨거운 물에 데쳐서 뜨거운 국물을 부어 먹는다.

처음엔 냉우동으로. 면발이 정말 쫄깃쫄깃한게 맛있다.

게다가 가격도 정말 저렴하다. 이 정도의 우동이 단돈 170엔. 한국으로 치더라도 2000원 이상은 되지 않는다.

튀김가루와 파는 평소라면 감칠맛을 더하겠지만 여기에서라면 면발을 즐기는 데 방해물이었다.

비싸고 화려하진 않지만, 이번 여행에서 가장 기억에 남은 먹을거리를 꼽으라면 단연 이 우동이라고 말할 수 있다.


Canon | Canon EOS 6D | 1/13sec | F/6.3 | ISO-800 | 2014:06:27 14:42:31


같이 곁들인 오뎅 튀김.

비록 이 집의 명물인 계란 반숙 튀김은 오늘의 분량이 다 떨어져서 먹지는 못했지만, 오뎅 튀김만으로도 매우 훌륭하다.


Canon | Canon EOS 6D | 1/13sec | F/6.3 | ISO-800 | 2014:06:27 14:50:09


온우동도 한 다마.

물에 데치고 뜨거운 국물을 부어버리면서 아까처럼의 쫄깃쫄깃한 면발은 아니지만, 국물이 괜찮았다. 면발은 조금 아쉬운 수준.


Canon | Canon EOS 6D | 1/500sec | F/6.3 | ISO-800 | 2014:06:27 14:54:47


다 먹고 나오니 오늘 영업은 끝났다는 팻말이.


Canon | Canon EOS 6D | 1/80sec | F/6.3 | ISO-800 | 2014:06:27 14:55:01


사진을 찍어도 되냐고 물으니, 감사하게도 흔쾌히 허락해 주셨다.


Canon | Canon EOS 6D | 1/500sec | F/6.3 | ISO-800 | 2014:06:27 14:55:22


사진을 찍어도 되냐고 물으니, 감사하게도 흔쾌히 허락해 주셨다.바깥쪽에는 기다리면서 볼 수 있게, 이런식으로 가격이라던가 튀김같은 것이 붙어있다.

다음에 방문한다면 꼭 저 계란 반숙 튀김을 먹어보기로.

우동집을 더 들르고 싶었지만 벌써 2시가 넘어 오전에만 영업하는 대부분의 가게가 닫은 고로, 슬슬 걸어서 다시 타카마츠역으로 돌아간다.


  1. Boiler 2016.10.03 21:21 신고

    블로그 잘 보고 갑니다.
    같은 가게는 아니지만 저도 얼마전에 우동 먹으러 다녀왔던 곳이라 정겹게 느껴지네요 ^^

    • 루스티 2016.10.03 23:05 신고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도 다른분들 여행기 보면서 제가 갔던 곳을 보면 좋더라구요.

  2. Sierra Gray 2016.10.09 20:44 신고

    열차여행 하다 부족한 내공에 미친 짓 한번 해 보자는 생각에 구시로에서 6시반경에 출발해서 스트레이트로 쭉쭉 가서 저녁 8시 쯤에 도쿄에서 두시간 쉬고 바로 선라이즈 세토로 다카마쓰 갔다가 다음 날 오후에 다시 도쿄로 돌아왔었는데, 야시마 산이랑 리쓰린, 우동만 한 그릇 먹고 왔습니다만 동네가 조용한 게 참 좋더라구요. 지금은 홋카이도 신칸센 덕에 좀 덜 걸릴런지...

    • 루스티 2016.10.10 13:29 신고

      지금은 좀 덜 걸리기는 하겠습니다... 타카마츠는 한번 이틀정도 잡고 우동만 먹으면서 돌아다녀도 될 것 같더라구요. 언젠가 한 번 해보고 싶네요

+ Recent posts